[오피셜] '피칭에 안면 강타' 박세혁, 안와골절 진단... 수술 받는다

김동영 기자 / 입력 : 2021.04.17 10:45 / 조회 : 1291
image
16일 잠실 LG전에서 8회초 투구에 안면을 강타 당한 후 괴로워하는 두산 박세혁. /사진=뉴스1
투구에 안면을 맞은 두산 베어스 포수 박세혁(31)이 결국 수술을 받는다. 골절이 확인됐다.

두산은 17일 "박세혁의 X레이, CT 검사 결과 안와골절이다. 강남세브란스병원에서 수술 예정이며, 일정은 협의중이다"고 밝혔다.

박세혁은 16일 잠실 LG전에서 8회초 타석에서 김대유가 던진 속구에 안면을 강타당했다. 광대뼈 아래쪽을 맞았고, 그대로 쓰러졌다.

큰 고통을 호소한 박세혁은 바로 구급차에 실려 강남세브란스병원으로 향했다. X레이와 CT 촬영을 했고, 17일 결과가 나왔다. 안와골절. 수술을 받는다.

두산으로서는 날벼락이 제대로 떨어졌다. 주전포수 없이 꽤 오랜 시간을 보내야 할 상황이다. 박세혁의 수술이 잘 되고, 빨리 회복해 복귀하기를 바라는 것밖에 할 수 있는 것이 없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