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스쿨' 김명민, 검사로 등장→안내상 죽음 조사..강렬한 시작

여도경 기자 / 입력 : 2021.04.14 21:31 / 조회 : 398
image
/사진=JTBC '로스쿨' 방송화면 캡처


'로스쿨'의 김명민이 안내상의 죽음을 조사하며 강렬하게 등장했다.

14일 오후 첫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로스쿨'에는 서병주(안내상 분)가 죽은 채 발견되는 장면이 담겼다.

이날 강솔A(류혜영 분)는 모의 재판이 다시 열리길 기다렸다. 그러나 서병주는 나타나지 않았고, 전예슬(고윤정 분)은 서병주 교수실로 갔다. 전예슬이 서병주를 불렀지만 서방주는 대답하지 않았다. 전예슬은 의아함을 느끼고 서방주에 다가갔고, 서병주는 거품을 문 채 죽어있었다.

검사 양종훈(김명민 분)은 서병주 죽음을 조사하기 위해 등장했다. 양종훈은 서병주 교수실에 도착하자마자 내부를 둘러봤다. 조사원이 서병주 주머니에서 발견한 쪽지를 토대로 자살이라고 추정하자 양종훈은 "오늘 죽을 사람이 당일 퀵으로 혈당검사지를 주문하지는 않죠"라고 추리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