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로 "父 안성시 재산세 2위..한우 360마리·일꾼 15명"[스타이슈]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04.10 11:08 / 조회 : 141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조선


배우 김수로가 부유한 집안을 자랑했다.

지난 9일 방송된 TV조선 '백반기행'에서는 김수로가 허영만과 안성으로 떠났다.

이날 김수로와 허영만은 안성장에서 한우 국밥을 먹었고, 허영만은 김수로에게 "안성 국밥 많이 먹어봤냐"고 질문했다.

이에 김수로는 "국밥 많이 먹어봤다. 거의 한우 국밥을 먹었다. 저희 집도 농장을 했다. 한우 360마리를 키웠다"고 밝혔다.

image
/사진=TV조선


허영만이 "옛날에 그 정도면 꽤 큰 규모였네"라고 하자 김수로는 "그때 당시 아버지가 안성시 재산세를 2등으로 내셨다. 수확 시기에는 일하시는 분들이 15명이 사랑채에 며칠을 묵으셨다"고 전했다.

김수로는 "그 분들이 피곤하니까 잘 때 코 고는 소리가 장관이었다. 피곤하니까 오케스트라 사운드처럼 되게 웅장했다”며 "젊은 분들 15분 들이 어우"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할머니 어머니, 아주머니들이 아침 식사를 차리면 새벽에 일찍 일어난다"며 "음식을 계속 하는데 솥으로 퍼서 마당에 음식이 나온다. 수확 시기에는 그랬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