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솔로곡 '이너 차일드' 96개국 아이튠즈 1위..청량 담백 힘있는 창법 '카멜레온 매력'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4.10 08:20 / 조회 : 4712
image
방탄소년단 뷔(BTS V) /사진=스타뉴스
방탄소년단(BTS) 뷔의 솔로곡 '이너차일드'(Inner Child)가 96개국 아이튠즈 1위를 차지했다.

'이너 차일드'는 지난6일 네팔 아이튠즈 1위에 올라 96개국 아이튠즈 1위를 기록했다.

'이너 차일드'는 방탄소년단 곡 중에서 26번째로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위라는 쾌거를 이루었으며 뷔의 자작곡 'Sweet Night'와 더불어 미국 아이튠즈 1위를 기록했다. 이로써 뷔는 한국 솔로 아티스트 최초로 2곡을 미국 아이튠즈 1위에 랭크시킨 기록 보유자가 됐다.

'이너차일드'는 발매 후 영국 '오피셜 싱글 세일즈 차트 톱 100' 44위, '오피셜 싱글 다운로드 차트 톱 100' 44위, 포르투갈 오피셜 차트 33, 헝가리 ‘싱글 톱 40 힛차트’ 4위 등 각국의 차트를 점령한 바 있다.

뷔가 작사, 작곡에 참여한 ‘이너 차일드’는 자신의 여정을 뒤돌아보는 시간을 갖게 하는 자아성찰적인 곡으로 힘들었던 시절과 화해를 함으로써 자신을 사랑할 수 있는 용기와 위로를 준다.

image
방탄소년단 뷔(BTS V)


'이너 차일드' 작업에 함께 참여한 프로듀서 듀오 '아케이드'는 “뷔는 뛰어난 스토리텔러다. 뷔의 유니크한 목소리에 금방 사랑에 빠졌다”며 보컬뿐만 아니라 뷔가 곡을 이끌어 나가는 능력에도 크게 주목했다.

또 다른 프로듀서 쿨키드도 “태형이 이 곡에 뜨거운 열정과 사랑을 쏟았다”고 말해 같이 작업에 참여한 프로듀서들로부터 뷔의 열정과 진정성이 극찬 받고 있다.

뷔는 앞선 R&B 장르의 솔로곡 '싱귤래리티'에서는 어두우면서 깊은 바리톤의 보컬에서 나오는 소울풀한 음색으로 묵직하면서도 미세한 공기의 질감이 느껴지는 창법을 구사했다.

이와 달리 브릿록(Brit Rock) 장르인 '이너 차일드'에서는 뷔는 창법을 확연하게 달리해 청량하고 담백하면서 힘 있는 창법을 구현하면서 카멜레온 같이 변신하는 음악세계를 보여주고 있다.

'이너 차일드'는 발표 당시 세계 최대 음악전문비평지 올뮤직(ALL MUSIC)의 MAP OF THE SOUL : 7 앨범 리뷰 중 유일하게 에디터 픽에 선정, 음악전문매체 'NME'도 앨범의 키 트랙으로 선정하면서 수년 내에 K팝의 클래식이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