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택시' 김의성, 이제훈에 "적임자, 차지연만 한 사람 없어" [별별TV]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4.09 22:51 / 조회 : 1023
image
/사진=SBS '모범택시' 방송화면 캡처


'모범택시' 김의성이 이제훈에게 적임자는 차지연만 한 사람이 없다고 밝혔다.

9일 오후 첫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모범택시'(연출 박준우, 극본 오상호)에서는 장성철(김의성 분)이 김도기(이제훈 분)에게 적임자는 백 회장(차지연 분)이라고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도기는 장성철과 만났다. 장성철은 김도기에게 "차부터 한잔해"라며 자리에 앉을 것을 권유했다. 그러면서 "할 말이 뭐야?"라고 용건을 물었다.

김도기는 조도철을 백 회장에게 넘긴 것이 걸린다고 했다. 조도철은 백 회장에게 넘겨졌다. 장성철은 "그래서 더 적임자일 수도 있어. 그런 놈을 맡기기엔 백 회장만 한 사람이 없어. 걱정마 나도 다 생각이 있어"라고 답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