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리박' 박찬호, 임창정과 골프 대결..승자는?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03.21 15:20 / 조회 : 977
image
/사진=MBC


박찬호, 박세리, 박지성이 특별한 인연과 함께 가슴 뜨거운 도전기를 그려나간다.

21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쓰리박 : 두 번째 심장’(연출 노승욱, 이민지, 이하 '쓰리박’)에서 연예계 소문난 골프 최고수 임창정과 맞붙은 박찬호, 유소년 골프 꿈나무를 위해 세리테이블을 준비한 박세리, 이영표와 섬진강 라이딩에 도전한 박지성의 모습이 그려진다.

박찬호는 연예계 '골프 최강자’로 소문난 임창정과 골프 대결에 나선다. 프로 급 장타 실력을 자랑하는 박찬호와 골프 20년 경력의 정교한 테크닉을 가진 임창정은 '김두한vs시라소니’에 버금가는 팽팽한 라이벌 대전을 펼칠 예정이다. 두 사람은 경기를 앞두고 혹독한 특훈에 돌입하며 승부욕을 불태운다고.

빅 매치가 코 앞으로 다가오자 두 사람은 서로를 한껏 의식하며 몸 풀기에 나서 경기 전부터 한치의 양보없는 팽팽한 긴장감을 선보인다. 경기 시작 후에는 서로의 막강한 실력에 놀라며 더더욱 긴장의 끈을 놓지 못한다고. 과연 불꽃 튀는 승부 끝에 누가 승자가 될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박세리는 세 번째 '세리테이블’ 손님인 골프 꿈나무들을 위해 독일식 족발 '슈바인스학세’ 코스 요리를 준비한다. 그녀는 3시간에 걸쳐 돼지고기를 삶고 구우며 정성을 쏟아붓는 것은 물론, 영양 만점 애피타이저부터 달콤한 디저트까지 아이들의 입맛을 저격할 음식을 완성할 예정이다.

c세리 키즈’들이 등장한 뒤, 박세리는 아이들의 끊임없는 웃음소리에 흐뭇한 미소를 짓는다. 또한 호기심 가득한 골프 꿈나무들의 질문에 솔직하게 답변하는 것은 물론, 눈높이 맞춤형 고민 상담을 해주며 '소통 퀸’의 면모를 보인다고 해 기대감이 모아진다.

박지성은 자신의 홈구장인 전주 월드컵 경기장에서 이영표를 만난다. 두 사람은 2002년 월드컵의 추억에 빠져들다 못해 이영표의 크로스와 박지성의 슛으로 탄생시킨 포르투갈 전 레전드 골 장면 재연에 나선다고. 과연 이들은 또 한 번의 레전드 장면을 완성할 수 있을지, 전 국민을 열광시킨 두 레전드의 '어게인 2002’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또한 두 남자는 아름다운 시골 마을의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섬진강 라이딩에 나선다. 박지성은 오르막도 단숨에 오르는 든든한 '프로 라이더’ 이영표와 힐링 라이딩을 즐기는 것은 물론, 티격태격 형제 케미까지 보여준다고 해 본방송을 기다려지게 만든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