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또 학폭 논란, 해당 구단 "피해 내용과 선수 진술 달라, 확인 중"

심혜진 기자 / 입력 : 2021.03.09 10:57 / 조회 : 1872
image
/사진=스타뉴스
중학교 시절 후배를 물고문했다는 주장이 나온 선수 A씨의 소속 구단이 학교 폭력에 관련해 사실 관계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구단 관계자는 9일 스타뉴스와 통화에서 "현재 사실 관계 확인 중이다. A 선수 진술과 피해자가 주장하는 점에 차이가 있다"고 말했다.

이날 한 매체는 미국 마이너리그 출신으로 수도권 구단 소속의 프로야구 선수가 중학교 시절 후배들에게 물고문을 하고 흉기로 위협하는 등 학교폭력을 행사했다는 주장이 나왔다고 보도했다.

이에 해당 구단은 "지난달 24일 피해자로부터 해당 사실을 접수했고, KBO 클린베이스볼센터에 이를 통보했다. 해당 선수는 바로 훈련에서 제외됐다. 사실 관계를 보다 명확히 파악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