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박스' 박찬열X조달환, 두 남자의 특별한 버스킹..메인 포스터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3.09 08:42 / 조회 : 387
image
/사진='더박스' 포스터


박찬열과 조달환의 2021년 첫 뮤직버스터 '더 박스'가 음악 영화 감성이 물씬 묻어나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더 박스'는 박스를 써야만 노래를 부를 수 있는 지훈(박찬열 분)과 성공이 제일 중요한 폼생폼사 프로듀서 민수(조달환 분)의 기적 같은 버스킹 로드 무비.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노을이 물들어 가는 아름다운 하늘을 배경으로 어느 바닷가에 나란히 앉은 두 남자의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뛰어난 실력을 가졌지만 박스를 써야만 사람들 앞에서 노래할 수 있는 지훈과 한탕을 꿈꾸는 프로듀서 민수. 보기만 해도 상극일 것 같은 두 사람이 떠난 특별한 버스킹 여행의 한 때, 그리고 "이제 우리 어디로 갈까요?" 라는 카피는 음악이라는 공통점을 가진 두 사람이 함께 나아갈 앞으로의 여정을 궁금하게 만든다.

또 빌리 아일리시, 콜드플레이, 퍼렐 윌리엄스, 머라이어 캐리 등 다채로운 트랙 리스트는 '더 박스'가 선보일 풍성한 사운드를 예고하고 있어 올 봄 스크린을 찾은 관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뮤직 버스터의 탄생을 기대하게 만든다.

음악영화 감성을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2021년 첫 뮤직버스터 탄생을 예고하고 있는 버스킹 로드 무비 '더 박스'는 3월 24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