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립스틱' 로운 동기 役 김서하 "정말 행복했다" 종영소감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03.09 08:24 / 조회 : 389
image
/사진=FNC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서하가 JTBC 월화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종영 소감을 전했다.

9일 김서하는 소속사를 통해 "이번 작품을 촬영하는 동안 동료 배우, 스태프들과 정말 재미있고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돌아보니 좋은 기억만 남은 것 같아 떠나 보내기엔 서운한 마음이 많지만 한 작품을 무사히 마치게 되어 정말 기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김서하는 "촬영 후 집에서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를 다시 한 번 보면서 장면 장면을 되짚어봤는데 개인적으로는 아쉬움이 더 많이 남았다. 방송을 보면서 부족한 게 아직 많음을 느꼈지만 그보다 더 얻어갈 것도 많았던 현장이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김서하는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에서 극중 채현승(로운 분)의 입사 동기이자 프라벨리 마케팅팀 사원 김민성을 연기했다. 능글맞고 유들유들한 성격을 갖고 있으면서도 결코 밉지 않은 김민성 캐릭터를 김서하는 자유자재로 표현하며 극의 재미를 더했다. 특히 이질감 없이 자연스럽게 극에 녹아든 김서하의 생활연기가 돋보였다는 반응이다.

이처럼 작품 속에서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하며 시청자에게 눈도장을 찍은 김서하가 앞으로 또 어떤 작품에서 활약을 이어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