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아가 돌아왔다!"..'펜트하우스2', 최고시청률 27.9% [종합]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3.07 07:46 / 조회 : 3422
image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 유진이 김현수를 죽음으로 몰아넣은 진범의 정체가 최예빈이라는 사실을 알게 된 가운데 펜트하우스에 의문의 여자가 찾아오는 극강 반전 엔딩이 펼쳐져 안방극장을 전율로 물들였다.

지난 6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 제작 초록뱀미디어) 6회는 닐슨코리아 기준, 순간 최고 시청률 27.9%, 수도권 시청률 27.5%(2부), 전국 시청률 26.9%(2부)로 6회 연속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또 주간 전 채널 미니시리즈에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하며 절대강자의 위엄을 보였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지표인 2049 시청률에서도 12.3%(2부)의 경이로운 기록으로 자체 최고 기록을 또 한 번 깨부쉈다.

극중 돌계단에서 의식을 잃은 채로 발견된 배로나(김현수 분)는 긴급 수술을 받고 극적으로 의식을 되찾았지만, 자신에게 대상 트로피를 건네는 엄마 오윤희(유진 분)를 보며 "설아(조수민 분)한테 그 트로피 줘. 그동안 엄마한테 못돼 게 굴어서 미안해"라고 생각하고는 다시 의식불명 상태에 빠졌다.

청아예고에서는 하윤철(윤종훈 분)의 주도로 범인 색출이 진행됐고, 대상 발표 직전 자리를 비웠던 하은별(최예빈 분)이 의심의 대상이 됐던 터. 앞서 현장에서 다급하게 목걸이를 챙기던 천서진(김소연 분)을 본 주단태(엄기준 분)는 천서진 옷 주머니에서 몰래 목걸이를 빼냈고, 주석경(한지현 분)으로부터 목걸이 주인이 하은별이라는 것을 알게 됐다. 집에 도착한 천서진은 목걸이가 없자 불안감에 휩싸인 데 이어, 하은별의 드레스가 안 보인다는 진분홍(안연홍 분)의 말에 발끈하면서도 "아니어야 돼. 절대로"라고 혼잣말을 내뱉는 모습으로 불길함을 증폭시켰다.

그날 밤 하은별은 배로나의 피가 묻은 드레스를 가지고 몰래 집을 빠져나와 강으로 향했다. 이때 뒤를 쫓아온 천서진은 "난 죽일 생각은 없었어"라는 하은별의 고백에 경악을 금치 못했지만, 자수를 하겠다는 하은별을 말리며 "절대 네 인생 잘 못 안돼. 내가 그렇게 만들지 않을 거야. 엄마가 너 지킬 거야"라고 강하게 밀어붙였다.

천서진은 드레스를 불태운 데 이어, 하은별이 범행도구 트로피를 사물함에 놓고 왔다는 말에 학교로 향했다. 하지만 그때 현장을 수색하러 온 오윤희와 강마리(신은경 분)가 다급하게 사물함 쪽으로 가는 천서진을 목격하고는 따라가 현장을 덮쳤다. 그러나 트로피는 하은별의 사물함이 아닌 주석경의 사물함에 있었고, 하윤철이 하은별의 전화를 받고 미리 옮겨놨다는 사실이 밝혀져 소름을 자아냈다.

오윤희는 주석경의 알리바이가 확실하자 고민에 빠졌지만, 이내 대상 발표 직전 배로나와 하은별이 없었고, 천서진이 현장에서 누군가의 목걸이를 주워갔으며, 그 목걸이가 하윤철이 하은별에게 준 목걸이라는 것을 알게 되면서 윤곽을 잡아갔다.

이후 집에 도착한 오윤희는 하윤철에게 누군가 주석경을 범인으로 몰았다는 말을 전했고, 이에 초조해하는 하윤철을 보며 강한 의심을 드러냈다. 급기야 하윤철은 하은별에 대한 오윤희 의심을 차단하기 위해, 청아예고 수위였던 박씨 아저씨를 범인으로 만들었다. 천서진은 평소 친했던 박씨 아저씨가 하은별 대신 범인이 된 소식에 슬픔을 드러냈지만, "내 목숨 걸고서라도 지킬 거야 우리 은별이"라고 말하는 하윤철에게 독기 어린 눈빛을 띠며 "배로나를 죽여서라도?"라는 말을 내뱉었다. 더욱이 그 후 의문의 남자가 병실에 누워있던 배로나의 산소호흡기를 떼는 모습이 담기면서 긴장감을 폭발시켰다.

그런가 하면 배로나를 떠나보낸 오윤희가 "이제 할 일 다 했어. 갈게. 우리 딸한테로"라는 말과 함께 약을 먹으려던 순간, 로건리(박은석 분)가 나타나 진범이 하은별임을 전하면서 오윤희를 충격에 빠뜨렸다. 그리고 다음 날, 심수련(이지아 분)과 똑같은 얼굴의 여자가 펜트하우스에 등장, 주단태에게 키스를 하는 거침없는 행동에 이어 "잘 지냈어? 오랜만이다 주단태?"라고 미소를 짓는 충격의 대반전 엔딩이 펼쳐지면서 안방극장을 들끓게 했다.

한편 '펜트하우스2' 7회는 오는 12일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