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비 매니저, 가창력 폭발..비 "콘서트 듀엣 가능"

이주영 인턴기자 / 입력 : 2021.03.06 23:42 / 조회 : 592
image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화면 캡처


'전참시' 비가 매니저의 가창력에 감탄했다.

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시점'에서는 홀로 집으로 돌아가는 길 가창력을 뽐내는 비 매니저의 모습이 그려졌다..

비 매니저 방철민은 소찬휘의 'Tears'로 노래를 시작했다. 여성들도 부르기 힘든 고음에 스튜디오는 걱정을 표했지만, 방철민은 시원한 고음으로 스튜디오에 놀라움을 안겼다. 방철민은 대학 축제 당시 끼를 뽐내 '일반인 소찬휘'로 이미 유튜브 스타덤에 올랐던 것으로 밝혀졌다.

방철민은 유명 프로그램에서 출연 제의도 받았지만 당시 아티스트에게 폐가 될까봐 고사했다고 덧붙였다. 비는 매니저의 가창력에 놀라 "얘는 이거 안 나왔으면 어쩔 뻔 했냐. 미쳤다. 이렇게 잘했냐. 저보다 고음이 나은 것 같다"며 극찬했다. 비는 듀엣무대를 할 수 있냐는 질문에 "언제든 할 수 있다. 제 콘서트 때도 할 수 있다"고 답하며 기대감을 모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