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알람2' 김소현X정가람X송강, 업데이트 되고 더 깊어진 세계관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3.02 10:20 / 조회 : 890
image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 보도스틸 /사진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 보도스틸 11종이 공개됐다.

2일 넷플릭스 측은 한 층 더 성숙해진 캐릭터와 깊어진 세계관을 담은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는 알람이 울려야 사랑인 세상, 좋알람을 울릴 수 없는 여자와 그녀의 마음을 알고 싶은 두 남자의 순도 100% 직진 로맨스.

공개된 스틸은 좋알람 어플이 생긴 지 4년 후,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성인이 되어 다시 마주하게 된 조조(김소현 분), 혜영(정가람 분), 선오(송강 분)의 모습이 담겼다. 좋알람으로 인해 세상은 변해갔고, '나를 좋아할 사람'과 '내가 좋아할 사람' 리스트를 알려주는 새로운 기능이 추가된 좋알람 2.0 버전까지 출시되어 좋알람의 영향력은 점점 커져간다.

좋알람은 사람들이 사랑하는 방식을 바꾼 것은 물론 좋알람 하트 수로 사회적 계층이 나뉘고, 이로 인해 다양한 범죄도 발생하는 등 일상에 많은 변화를 가져온다. 새롭게 업데이트된 좋알람 2.0 버전은 방패로 인해 마음을 전할 수 없는 조조와 묵묵히 조조 곁을 지키는 혜영, 여전히 조조 곁을 맴도는 선오 사이에 예상치 못한 갈등을 유발한다.

image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 보도스틸 /사진제공=넷플릭스


시리즈 연출을 맡은 김진우 감독은 "캐릭터들이 시즌2에서 더 어른스러워졌다. 또 좋알람이라는 앱이 등장하면서 발생하는 사회 문제들도 다루는데, 캐릭터들이 어떤 식으로 영향을 받는지를 보여주려고 노력했다"고 밝혔다.

극에 다채로움을 더하는 굴미, 육조, 브라이언 천의 모습도 엿볼 수 있다. 등장할 때마다 통통 튀는 매력으로 극에 재미를 더한 굴미 역에는 '스위트홈'으로 전 세계를 사로잡은 고민시가 맡아 더욱 발랄해진 모습을 선보인다. 좋알람 배지 클럽에 입성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굴미는 그 과정 속에서 조금씩 변화해나가는 모습을 보여 줄 예정이다.

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 맹활약 중인 김시은은 선오의 여자친구이자 배지 클럽의 일원인 육조 역을 연기했다. 자신의 알람을 울리지 않는 선오를 향해 환하게 웃고 있는 육조의 모습은 두 사람의 관계에 어떤 변화가 일어난 것인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마지막으로 모두가 궁금해했던 좋알람의 개발자 브라이언 천 역에는 다채로운 캐릭터로 눈도장을 찍어 온 기도훈이 맡아 미스터리한 매력으로 극에 긴장감을 더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는 오는 12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