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라디오' 양준일 "최근 목 수술..한국 의료진 최고"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1.03.01 19:54 / 조회 : 571
image
/사진=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


가수 양준일이 최근 목 수술을 했다.

1일 방송된 KBS 쿨 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에는 신곡 'Let's Dance'로 돌아온 양준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DJ 남창희는 "6개월 만에 신곡이 나왔다. 어떻게 지내셨나"고 근황을 물었다. 양준일은 "잘 지냈다. 시간이 너무 빨리 흐른다. 체감상 한 달 정도 지난 거 같다"고 답했다.

이어 남창희는 양준일이 최근 목수술을 받았다고 언급하며 "지금은 좀 괜찮아지셨나"고 상태를 물었다. 양준일은 "목에 혹이 계속 커져서 제거하지 않으면 위험할 수 있다더라. 그래서 제거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목과 얼굴 신경이 연결되어 있어서 일일이 떼는 힘든 수술이었는데, 한국 의료진 분들 최고다. 너무 잘해주셨다. 아직은 치과 갔다 온 것처럼 마비의 느낌이 있다. 그래도 매일 좋아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헤어스타일에 대한 생각도 밝혔다. 양준일은 "늘 긴 머리인데, 짧게 자를 생각은 없나"는 질문에 "긴 머리를 좋아한다. 머리가 길어야 스타일링을 다양하게 할 수 있다. 당분간 자를 생각이 없다"고 말했다.

또 "말투가 너무 다정하다. 바쁠 때 집에서 전화와도 이렇게 다정하게 받으시나"라는 청취자 질문에는 "아무리 바빠도 가족 전화는 당장 받는다. 내가 일하러 나온 걸 아는데 전화했다는 건, 급하다는 뜻이다. 그래서 가족 전화는 당장 받는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