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의 실종'인데 손은 어디에? 치명적 유혹

박수진 기자 / 입력 : 2021.03.01 10:34 / 조회 : 614489
image
/사진=신재은 인스타그램
모델 신재은(30)이 섹시한 상의 실종 패션을 선보였다

신재은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굿모닝"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신재은은 상의에 아무 것도 걸치지 않은 채 속옷 하의에 손을 넣고 있다.

이 사진에 누리꾼들은 "나만 볼 수 없다", "진짜 왜 이러세요"라는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신재은은 모델로 활동하며 SNS 220만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다. 2018년 8월 맥심 표지모델로 발탁돼 화제를 모은 바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