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TIME '모든 소리의 정점'→'세기의 브릿지 작가' 찬사 '병' 브릿지 제작 비하인드 공개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2.28 07:35 / 조회 : 4865
image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BE' 앨범 제작 비하인드 인터뷰를 통해 음악적 재능에 더해 속 깊고 진솔한 모습으로 팬들을 사로잡았다.

image


방탄소년단은 지난 27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방탄소년단이 묻고 방탄소년단이 답하는 'BE-hind Story'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image


지민은 'BE'앨범 음악 프로젝트 매니저 역할, 자작곡 '크리스마스 러브' 공개 등 다방면에 걸쳐 종횡무진 활약했던 자신만의 작업 방식으로 '자유로움'을 꼽았으며, 어쿠스틱이나 댄스곡도 해보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특히 국제적 찬사를 이끌며 '세기의 브릿지', '모든 소리의 정점'이라는 극찬을 받아 온 'BE' 앨범 수록곡 '병'(Dis-ease)에서 비어있던 브릿지 부분을 녹음 중에 만들게 됐다는 비하인드를 밝혔다.

image
방탄소년단 지민(BTS JIMIN)


지민은 "감사하게도 제 멜로디를 사용해주셨다"며 음악적 재능뿐 아니라 겸손하고 몸에 밴 인성까지 엿볼 수 있게 했다.

지민은 이어 여성의 목소리인지 지민의 목소리인지 팬덤 내 화제의 논란이 됐던 '라이프 고즈 온'(Life Goes On) 후렴 부분은 제작 당시 "한번 불러보자 네 목소리면 훨씬 좋으니까"라는 의견으로 시도한 자신의 목소리라고 밝혀 여성 음역대까지 소화하는 '무한 스펙트럼'의 고음 보컬 레인지에 대한 놀라움을 자아냈다.

image


지민의 자작곡 '크리스마스 러브'에 대해서는 스케줄이 바빴음에도 "빠르게 이틀 만에 녹음하고 끝냈다"고 말해 싱어송라이터 아티스트로서의 다재다능함을 넘어, 팬 헌정 자작곡에 대한 지민의 정성과 사랑으로 감동을 선사했다.

지민은 "이렇게 얘기하면서 팬분들께 저희가 어떤 마음을 가지고 어떻게 작업을 하고 있었는지 조금이나마 알려드릴 수 있는 것 같아서 좋은 시간이었던 것 같다"고 인터뷰를 마무리 했다.

팬들은 "겸손하고 속 깊은 '아이어른'", "말만 앞서는 사람과 달리 결과물로 보여주는 지민, '크리스마스 러브' 선물 고마워", "지금도 최고지만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아티스트", "음악적 재능, 인성, 화법까지 완벽하네" 등 반응을 나타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