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리뷰] ‘센터백 듀오까지 터진’ 맨시티, 20연승 달성... 웨스트햄에 2-1 승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1.02.27 23:19 / 조회 : 475
image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중앙 수비수 듀오가 나란히 득점포를 가동한 맨체스터 시티가 파죽의 20연승을 달성했다.

맨시티는 27일 오후 9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안방 경기에서 후뱅 디아스와 존 스톤스의 연속골에 힘입어 2-1 승리를 거뒀다.

공식전 20연승을 비롯해 리그 14연승을 달린 맨시티(승점 62점)는 한 경기 덜 치른 2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49점)와의 격차를 벌렸다. 반면 리그 4경기 연속 무패(3승 1무)를 달렸던 웨스트햄(45점)은 불안한 4위 자리를 지켰다.

공식전 20연승에 도전하는 맨시티는 4-3-3 전형을 택했다. 부상에서 돌아온 세르히오 아구에로와 페란 토레스, 리야드 마레즈가 공격 삼각 편대를 구성했다. 중원에는 케빈 더 브라위너, 일카이 귄도안, 페르난지뉴가 지켰고 올렉산드르 진첸코, 후뱅 디아스, 존 스톤스, 카일 워커가 수비진을 꾸렸다. 골키퍼 장갑은 에데르송이 꼈다.

2연승의 웨스트햄은 미카일 안토니오, 제시 린가드, 데클란 라이스, 토마스 수첵 등을 앞세워 맨시티에 맞섰다.

image


상승세의 맨시티가 먼저 기선을 제압했다. 전반 30분 더 브라위너의 크로스를 디아스가 완벽한 헤더로 선제골을 터뜨렸다.

웨스트햄의 반격도 만만치 않았다. 전반 38분 측면 크로스가 흐른 것을 안토니오가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골대를 때렸다.

아쉬움은 오래가지 않았다. 5분 뒤 경기가 원점으로 돌아갔다. 맨시티의 패스 실수를 틈타 웨스트햄이 역습에 나섰다. 크로스를 받은 린가드의 애매한 슈팅을 안토니오가 밀어 넣으며 균형을 맞췄다.

image


후반전 들어 맨시티는 공격 기어를 더욱 높였다. 12분 더 브라위너가 역습 상황에서 긴 거리를 질주한 뒤 크로스까지 연결했지만 받을 선수가 없었다.

맨시티가 다시 앞서갔다. 후반 23분 코너킥부터 이어진 공격 상황에서 마레즈가 측면을 흔들며 패스를 내줬다. 문전에 있던 스톤스가 논스톱 슈팅으로 가져가며 골망을 흔들었다.

image


맨시티는 남은 시간을 효율적으로 보내며 기나긴 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