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이영현이 이영현했다..희망의 '버터플라이'

이주영 인턴기자 / 입력 : 2021.02.27 18:48 / 조회 : 564
image
/사진=KBS 2TV'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불후의 명곡'에서 가수 이영현이 러브홀릭스의 '버터플라이'를 열창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에서는 시청자들의 사연으로 꾸민 '희망 신청곡 특집'을 준비,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특별한 무대들을 선사했다.

이날 이영현은 2부의 오프닝 무대에 올랐다. 이영현은 대구의 중학교 교사로부터 사연을 받아 추억 하나 없는 청소년들을 위한 러브홀릭스의 '버터플라이'를 열창했다. 이영현은 저음과 고음을 오가는 어려운 노래에도 불구하고 '사자후 요정'다운 여유로운 무대로 놀라움을 자아냈다.

김준현은 "이영현씨의 행복한 표정이 정말 좋은 기운을 가져다줬다"고 말했고, 정수라는 "무대도 찢어졌고, 속으로 따라부르다 내 목도 찢어졌다"고, 이승연 아나운서는 "정말 벽이 느껴지는 무대였다. 완벽"이라고 희망의 꽃을 심은 이영현의 무대를 극찬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