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경설' 함소원, 진화와 키스 사진 "가정 지켜낼 것" [전문]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2.26 09:42 / 조회 : 4418
image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중국인 남편 진화와 파경설에 휩싸인 배우 함소원이 "가정을 지켜내겠다"고 밝혔다.

함소원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진화와 키스하고 있는 사진을 공개하며 "우리는 너무나 사랑하여 결혼했다. 우리의 사랑 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 시선도 국경도 그 어떤 장애물도 없다고 생각했다. 너무나 사랑했기에...하지만"이라고 적었다.

함소원은 이어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 같다"며 "나는 이 가정을 지켜낼 것이다. 믿고 조금만 기다려 달라"고 호소했다.

image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한편 함소원은 지난 2018년 18살 연하의 중국인 진화와 결혼했으며, 그해 12월 딸 혜정 양을 낳았다. 함소원, 진화 부부는 그동안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 출연해 신혼 일상을 공개하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았다. 하지만 최근 진화와 파경설에 휘말렸고, 함소원은 스타뉴스에 "서로 진정이 되고 결정이 되면 하루빨리 알려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image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다음은 함소원이 인스타그램에 남긴 글 전문

우리는 너무나 사랑하여 결혼하였습니다. 우리의 사랑 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 시선도 국경도

그 어떤 장애물도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너무나 사랑했기에...하지만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 같습니다.

저는 이 가정을 지켜낼 것입니다.

저를 믿고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부탁드립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