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지프스' 성동일, 박신혜X조승우 납치 후 '미래' 보여줘[★밤TView]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1.02.24 22:32 / 조회 : 542
image
/사진= JTBC 드라마 '시지프스' 방송 화면


'시지프스 : the myth'에서 성동일이 박신혜와 조승우를 납치 후 그들에게 '미래'를 보여줬다.

24일 오후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시지프스 : the myth'에서 한태술(조승우 분)과 강서해(박신혜 분)를 납치한 박 사장(성동일 분)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강서해는 콘퍼런스장에서 강의 도중 괴한에게 충격을 당한 한태술을 데리고 도망쳤다.

이때 박 사장이 보낸 부하 두 명이 총을 들고 나타나 한태술과 강서해를 둘러쌌다. 이어 모습을 드러낸 박 사장은 "한태술 회장님은 저하고 말로 합니다"며 한태술과 강서해를 납치했다.

이어 박 사장은 한태술에게 "마지막으로 하나만 물어볼게. 잘 생각해 보고 대답해. 한 회장이 예전에 잘못한 일이 있어서 되돌릴 용의가 있다면 얼마까지 지불할 수 있어?"라고 물었다.

한태술은 "전부 다"라고 답했고, 박 사장은 "전부 다? 내가 그 말이 무슨 뜻인지 다 알지"라고 말했다.

이어 박 사장은 "미래라는 건 말이야. 내가 알려주면.. 백문이 불여일견이지"라며 한태술과 강서해를 데리고 어디론가 향했다.

의문의 장소에 도착한 한태술은 "한 회장, 살면서 이상한 일 겪은 적 없어? 아직 일어나지도 않은 일을 겪었다든지"라고 물었고, 한태술은 얼마 전 자신의 미래 결혼사진을 발견한 일을 떠올렸다.

박 사장은 "한 회장, 이런 말 들어 봤나? 미래는 이미 우리 근처에 와 있다. 다만 퍼져 있지 않을 뿐이다"며 미래에 있던 남성 한 명을 현재로 끌어왔다.

이를 눈앞에서 직접 목격한 한태술은 믿을 수 없는 광경에 큰 충격을 받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