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선 "출산 후 첫 복귀작 '고백', 메시지·의미 전해졌으면" [스타IN★]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2.24 16:20 / 조회 : 570
image
박하선 /사진제공=리틀빅픽쳐스


배우 박하선이 출산 후 첫 복귀작인 영화 '고백'에 대해 그만큼 간절했고, 작품에 담긴 메시지와 의미가 꼭 전해졌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박하선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개인적인 큰일들을 치르고 사실 이게 첫 복귀작이었어요. 그만큼 간절했습니다. 2018년, 뜨거운 여름을 함께 했던 소중한 작품을 이제야 세상에 내놓습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이 작품에 담긴 메시지와 의미가 꼭 전해졌으면 좋겠습니다. 자극적이거나 불편한 정면은 나오지 않아 더 좋았고, 부천국제영화제에서 처음 봤었는데 한동안 자리에서 일어설 수 없었던 좋은 작품이었습니다"라고 덧붙였다.

image
/사진=영화 '고백' 포스터


영화 '고백'은 7일간 국민 성금 천원씩 1억 원을 요구하는 전대미문의 유괴사건이 일어난 날 사라진 아이, 그 아이를 학대한 부모에게 분노한 사회복지사, 사회복지사를 의심하는 경찰, 나타난 아이의 용기 있는 고백을 그린 범죄 드라마다.

'고백'은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코리안 판타스틱 장편 부문 배우상(박하선), 배급지원상을 수상했다. 또한 바르샤바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진출했다.

한편 '고백'은 이날 개봉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