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청하 "코로나19 확진, 내가 마지막이길 기도했다"[별별TV]

이정호 기자 / 입력 : 2021.02.23 23:48 / 조회 : 326
image
/사진=tvN '온앤오프' 방송화면 캡처


가수 청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속마음을 고백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예능프로그램 '온앤오프'에서는 청하의 일상이 공개됐다.

청하의 집은 화려한 조명이 가장 먼저 눈길을 끌었다. 평소 집순이로 유명한 청하인 만큼, 일어나자마자 바닥과 한몸이 된 청하였지만 그것도 잠시, 집에서 선물 받은 기계를 이용해 사우나를 즐겼다. 사우나 이후 청하는 집에서 상담을 받으면서 멘탈 관리를 받는 모습이었다.

청하는 "우리나라 연예인 중 제가 처음으로 코로나19 관련 기사가 나왔었다. 당시 모든 게 제 탓이었던 것 같아 힘들었었다. 알려진 사람이라는 이유로 내 주변 사람들까지 상처를 받는 게 속상했다"고 속마음을 털어내기도 했다.

이어 "이번에 확진 판정을 받았을 때 제발 나 하나로 끝나라고 기도를 많이 했었다. 연예계 확진이 내가 마지막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