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뜨강' 이해영, 아들 이지훈에 "평강 죽여라" 지시[별별TV]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1.02.23 22:11 / 조회 : 308
image
/사진= KBS TV 드라마 '달이 뜨는 강' 방송 화면


'달이 뜨는 강'에서 이해영이 아들 이지훈에게 김소현을 죽이라고 지시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에서는 고원표(이해영 분)가 아들 고건(이지훈 분)과 대화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고원표는 평원왕(김법래 분)에게 평강(김소현 분)을 목격했다는 이야기를 듣고 아들 고건의 침소를 방문했다.

고원표는 "공주가 살아있다. 만에 하나 그 부녀가 또 다시 만나게 된다면 걷잡을 수 없는 일이 벌어질 것이다. 찾아내면 즉시 죽여라"라고 지시했다.

고건이 "허나 고구려의 공주입니다"라며 거부하자 고원표는 "그 계집은 태왕을 시해하려던 자객일 뿐이야. 죽이라고 했다"라며 못을 박았다.

한편, 소노부 고추가 해지월(정인겸 분)의 양녀 해모용(최유화 분)은 "죽은 줄 알았던 공주가 살아 돌아오면 가장 난처한 사람이 고추가 양반 아닙니까. 공주를 손에 넣는다면 더할 나위 없이 좋겠죠"라며 평강을 잡아들일 계획을 세웠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