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택연, 우월한 비주얼 [화보]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1.02.23 19:23 / 조회 : 524
image
옥택연 /사진제공= 매거진 싱글즈


옥택연의 우월한 비주얼 화보를 공개했다.

군 복무 시절 ‘캡틴 코리아’라는 별명까지 얻으며 넘사벽 비주얼과 피지컬을 인정받은 옥택연은 매거진 싱글즈 화보에서 다양한 스타일을 선보이며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드러냈다.

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이후 약 1년만에 드라마 '빈센조'로 안방극장 복귀를 알린 옥택연은 인터뷰를 시작하기 전부터 새로운 작품에 대한 기대감과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작품의 매력 포인트를 묻는 질문에 “장면마다 굉장히 재미있고 유쾌한데 그 안에 사회 풍자적인 내용도 담고 있다. 이러한 부분이 너무 무겁지 않으면서 재미있게 작품 속에 녹아 있어 마음에 들었다”라며 '빈센조'를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특히,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캐릭터 ‘장준우’에 대해 “처음 대본을 받았을 때 ‘이건 내가 해야겠는데?’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준우라는 캐릭터와 실제 내 모습 사이에 싱크로율이 굉장히 높았다.

극 후반으로 갈수록 준우의 어리바리한 모습 외에 다른 모습도 보여져서 연기할 때 많이 신경 쓰고 있다”라며 앞으로 보여 줄 색다른 모습에 기대감을 높였다.

데뷔 13년차 가수이자 배우인 옥택연은 "매번 다른 캐릭터를 연기하면서 사람들의 편견을 깰 수 있다는 것. 그게 가장 큰 재미인 것 같다"고 밝혔다.

image
옥택연 /사진제공= 매거진 싱글즈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편집국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