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효진 '인간실격'으로 안방 복귀..박병은 첫사랑 된다 [공식]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2.23 09:50 / 조회 : 460
image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김효진이 '인간실격'으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23일 소속사 나무엑터스에 따르면 김효진은 JTBC 새 드라마 '인간실격'(연출 허진호‧박홍수, 극본 김지혜, 제작 주식회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드라마하우스)에 캐스팅됐다.

'인간실격'은 인생의 내리막길 중턱에서 문득 '아무것도 되지 못했다는 것'을 깨닫는, 빛을 향해 최선을 다해 걸어오던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배우 전도연과 류준열, 박병은 등이 출연한다.

'인간실격'에서 김효진은 정수(박병은 분)의 첫사랑 경은 역으로 분한다. 경은은 어느 날 갑자기 동창회에 나타나 잔잔했던 정수의 마음에 돌을 던지며 극의 긴장감을 끌어올리는 인물이다.

김효진은 지난해 11월 종영한 드라마 '사생활' 이후 '인간실격'으로 안방극장에 복귀하게 됐다. '인간실격'은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