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힙' 리버풀녀, 뽀얀 속살 노출 '아찔'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1.02.20 15:49 / 조회 : 269020
image
정유나. /사진=정유나 인스타그램
모델로 활동 중인 '리버풀녀' 정유나가 뽀얀 속살을 드러내며 섹시미를 자랑했다.

정유나는 최근 자신의 SNS에 'Still, Nothing special(여전히 특별한 건 없다)'는 글을 적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정유나는 가슴골이 훤히 드러나는 의상을 입은 채 포즈를 취하고 있다.

그의 인스타그램을 방문한 팬들은 "여전히 예쁘다", "귀엽다"라는 등의 글과 하트 이모티콘을 남기며 응원했다.

한편 정유나는 모델과 유튜버로 활동 중이다. SNS에 리버풀 유니폼을 입은 모습이 화제가 되면서 '리버풀녀'라는 별명을 얻었으며, 실제 리버풀의 팬으로 알려져 있다. 또 애플 힙의 소유자로 '엉짱'으로도 불린다.

image
정유나. /사진=정유나 인스타그램
image
정유나. /사진=정유나 인스타그램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