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토탈, ‘서산 밥상’으로 응원

채준 기자 / 입력 : 2021.02.04 11:26 / 조회 : 412
image
/사진제공=한화토탈


한화토탈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가는 물론 고객사와 상생을 함께 도모하는 활동을 펼쳤다.

한화토탈은 회사가 위치한 충남 서산지역 농수산물을 구매해 국내 고객사들의 구내식당에 전달하는 ‘서산 밥상 데이’ 행사를 가졌다고 4일 밝혔다.

한화토탈의 ‘서산 밥상 데이’는 코로나 19로 인해 판매부진을 겪고 있는 지역 사회 농수산물의 유통을 활성화시키는 동시에 중소 고객사들의 구내식당 운영을 지원하는 상생 협력 차원에서 기획됐다.

이번 행사에는 쌀, 마늘, 김, 감태, 낙지젓갈 등 서산지역 특산물 약 3천만원어치가 구매됐다. 농수산물 구매 재원은 한화토탈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 매년 출연하고 있는 기금을 통해 마련했다.

서산 특산물은 전국에 있는 한화토탈의 국내 고객사 25곳 직원들의 식탁에 올랐다. 설 명절을 앞두고 전달한 깜짝 선물에 고객사들의 반응도 뜨겁다.

한화토탈은 이번 행사를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함께 서산 지역 특산물을 알리는 기회로도 활용하고 있다. 전국 고객사에 ‘서산 밥상 데이’에서 맛 본 특산물들의 구매 안내문을 보내 판매 홍보와 함께 구매 연결도 시켜주고 있다.

서산특산품유통사업단의 홍진웅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많은 농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이번 기회를 통해 지역 농산물의 판매뿐 아니라 홍보에도 큰 힘이 될 것 같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화토탈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해 지역 농가는 물론, 중소기업들도 많은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번 농수산물 전달이 작은 정성이지만 한화토탈과 지역사회, 고객사가 모두 상생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