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카 더 비기닝' 김민귀, 김래원과 액션..'강렬 신스틸러'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02.03 11:42 / 조회 : 570
image
/사진=tvN


'루카 더 비기닝' 김민귀가 눈길을 사로잡는 액션으로 드라마에 존재감을 드러냈다.

2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루카 더 비기닝'(이하 '루카')에서는 지오(김래원 분)를 다시 휴먼테크로 보내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손(김성오 분), 태오(김민귀 분), 유나 (정다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지오를 데려오라는 명령을 받은 특수팀은 병원으로 잠입해 지오를 빼내오려는 계획을 세웠다. 의료진으로 잠입해 병실을 옮기는 척 지오를 빼돌리려던 그들은 엘리베이터에서 구름(이다희 분)을 만나 혈투를 벌였으나 계획에 실패했다.

이후 이들을 피해 지하철 승강장으로 피신한 지오와 구름은 다시 한 번 특수팀을 만나 추격전을 벌였고 가까스로 빠져갔다.

김민귀는 '루카'에서 휴먼테크 특수팀 태오 역을 맡아 이손(김성오 분)의 오른팔로 분한다. 김민귀는 명령에 따라 움직이며 주어진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 물불을 가리지 않는 성격인 태오를 목소리 그리고 액션으로 완성했다.

특히 이날 등장한 엘리베이터 씬과 계단 씬에서 강렬한 액션을 보여준 그는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또 짧은 등장에도 서늘한 눈빛과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키며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감을 높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