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륜설' 여신 리포터, 욕조에서 '아찔'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1.02.01 10:36 / 조회 : 261436
image
딜레타 레오타. /사진=딜레타 레오타 인스타그램
지난해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40·AC밀란)와 불륜설에 휩싸였던 이탈리아 리포터 딜레타 레오타(30)가 섹시한 매력을 뽐냈다.

레오타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하며 팬들과 소통했다. 샤워 가운만 입은 그녀는 욕조에 걸터앉은 채 볼륨감을 뽐냈다.

한편 레오타는 이탈리아에서 여신으로 알려진 스포츠 리포터다. 지난해 8월 유부남인 이브라히모비치와 불륜설에 휩싸이면서 팬들의 주목을 받았다.

image
딜레타 레오타. /사진=딜레타 레오타 인스타그램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