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최재훈 2억 6000만-노수광 1억 7300만' 한화, 연봉계약 완료

김동영 기자 / 입력 : 2021.01.30 13:02 / 조회 : 1773
image
한화 이글스 최재훈. /사진=뉴스1
한화 이글스가 30일 2021시즌 연봉 계약을 완료했다.

이번 시즌 한화 이글스의 연봉계약 대상자는 총 59명으로, 최재훈이 지난해보다 30% 오른 2억 6000만원에 계약하며 계약 대상자 중 최고 연봉자가 됐다.

팀 내 억대 연봉은 총 8명으로, 최재훈 외 노수광 1억 7300만원, 장시환 1억 5400만원, 하주석 1억 3500만원, 정진호와 정은원 1억 2000만원, 장민재와 오선진이 1억원 등이다.

전년 대비 연봉 최고 증가폭 1~5위는 모두 투수들이 차지했다. 최고 증가율을 기록한 선수는 투수 강재민으로, 전년 대비 193% 오른 7900만원에 계약했다. 윤대경이 175% 오른 7700만원, 김진영은 147% 오른 7900만원으로 뒤를 이었다.

지난 시즌 첫 선발 풀 타임을 소화한 김민우가 114% 오른 9000만원, 불펜에서 좋은 활약을 보인 김종수가 61% 오른 6100만원에 각각 도장을 찍었다.

야수 중 최다 증가폭을 기록한 선수(군 보류 복귀 강상원 제외)는 노시환으로, 지난해보다 82% 상승한 6000만원에 계약했다.

한화 이글스는 연봉계약 완료에 따라 오는 2월 1일부터 거제 하청스포츠타운에서 2021 스프링캠프 1차 훈련을 진행할 계획이다.

image
한화 이글스 2021 계약 대상자 연봉 순위(단위:천원). /사진=한화 이글스 제공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