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에스쿱스"2021 더 열심히" [고잉 세븐틴 2020 일문일답]①

'고잉 세븐틴 2020' (GOING SEVENTEEN 2020) 멤버들 일문일답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1.01.28 08:40 / 조회 : 960
image
그룹 세븐틴 자체 제작 콘텐츠 '고잉 세븐틴 2020' / 사진제공= 플레디스


그룹 세븐틴(Seventeen·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이 자체 콘텐츠 ‘고잉 세븐틴 2020’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세븐틴은 지난 18일을 끝으로 1년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한 자체 콘텐츠 ‘고잉 세븐틴 2020’을 통해 폭발적인 예능감과 유쾌한 케미스트리를 발산, 뜨거운 화제성과 함께 종영 직후 누적 조회수 1억을 돌파하는 막강한 파급력을 자랑했다.

특히 '고잉 세븐틴 2020'은 세븐틴이 직접 아이디어를 내고 호스트로 활약해 색다른 재미를 안겼으며 오직 ‘고잉 세븐틴 2020’에서만 볼 수 있는 독창적인 콘셉트와 소재로 세븐틴 팬덤 캐럿과는 또 다른 자체 콘텐츠 팬덤을 낳는 등 글로벌 인기를 구가했다.

이에 음악, 퍼포먼스뿐만 아니라 콘텐츠 강자로 우뚝 선 세븐틴이 ‘고잉 세븐틴 2020’을 마무리한 소감과 재정비 후 오는 3월 3일 돌아올 새 콘텐츠를 예고하는 등 일문일답을 통해 콘텐츠에 대한 애정과 글로벌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건넸다.

Q)자체 콘텐츠 ‘고잉 세븐틴 2020’을 잘 마무리한 소감이 어떤가요?

A) 정한='고잉 세븐틴 2020'은 멤버 모두가 원하던 콘텐츠를 잘 준비해 캐럿들에게 보여드린 것 같아 기분이 너무 좋습니다. 2021년에는 더 재미있는 콘텐츠를 준비해보겠습니다.

A) 에스쿱스=2021년 더 열심히 촬영하겠습니다. 많이 기대해주세요!

Q) 월간 세븐틴을 주제로 각 멤버들이 호스트로 활약하는 색다른 경험을 했습니다. 본인의 의견이 반영된 콘텐츠에 대한 만족감과 이를 바탕으로 느낀 점이 있다면 무엇인가요?

A) 도겸 = ‘MYSTERY MYSTERY’, 일단 너무 죄송합니다. 제가 다음에 또 호스트를 하게 된다면 더 잘해볼 수 있을 것 같은데 PD님이 저에게 기회를 주실지 모르겠네요. 하하. ‘고잉 세븐틴 2020’의 시작이 ‘MYSTERY MYSTERY’라 부담이 조금 있었지만, 저에게는 너무 좋은 추억이었습니다! 나중에 더 큰 스케일의 ‘MYSTERY MYSTERY’를 진행해보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 저에게 또 기회가 주어질지 모르겠지만(웃음). ‘MYSTERY MYSTERY’ 정말 즐거웠습니다!

A 디노= ‘고잉 세븐틴 2020’ 제작진분들의 센스가 너무 멋졌습니다. 아이디어를 구체화 시키는 게 대단했고, 무엇보다 저희의 아이디어가 반영돼 더 재미있게 참여했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많은 분들이 공감하고 웃어 주신 것 같고, 저희에게도 잊지 못할 추억이 된 것 같습니다.

image
그룹 세븐틴/ 사진제공 =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편집국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