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시아, 듬직한 아들 자랑.."뒤에서 보면 남편인줄" [스타IN★]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1.27 23:37 / 조회 : 550
image
/사진=정시아 인스타그램


정시아가 듬직한 아들을 자랑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정시아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과 함께 걷고 있는 뒷모습 사진을 공개했다. 정시아는 "내 베프랑 손잡고. 백집사(백도빈) 아님. 쭈누(아들)"이라는 글을 남겼다.

공개 된 사진 속 정시아는 아들 준우군과 함께 걷고 있다. 올해로 13살인 준우는 엄마 정시아보다 훨씬 큰 키와 체격을 자랑하고 있다.

이에 동료와 지인들이 부러움을 드러냈다. 왕빛나가 "쭈누 멋진거봐"라고 하자 정시아는 "든든해 너무 좋앙"이라고 말했다. 또 정시아는 댓글로 "뒤에서 보면 남편일줄"이라며 흐뭇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정시아는 백도빈과 결혼, 1남 1녀를 두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