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장민호, 무명시절 용돈주던 형..이제야 갚아"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1.01.26 20:24 / 조회 : 928
image
/사진= 가수 영탁 유튜브


가수 영탁이 유튜브 방송을 통해 가수 장민호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26일 영탁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영탁의 불쑥TV'에서 지면 광고 촬영 현장을 향해 가는 장면을 담았다.

촬영장에 가는 도중 영탁은 영상 촬영 PD에게 "신청곡이 있으면 불러주겠다"했고 PD가 테이의 노래를 신청하자 "내가 또 테이와 친구"라며 친분을 드러냈다.

이어 촬영장에 도착한 후 메이크업을 받으면서 가수 장민호가 과거 어려웠던 시절에도 20만 원씩 용돈을 줬던 일화를 공개했다.

영탁은 "그걸 이제야 비로소 갚습니다"라며 장민호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