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의 습관' 나한일 아내 정은숙 "신랑 첫사랑..아직도 수줍어"[별별TV]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1.01.26 20:40 / 조회 : 834
image
나한일 아내 정은숙이 1월 26일 방송된 TV조선 '기적의 습관'에 츌연했다./사진=TV조선 '기적의 습관' 방송 화면 캡처


나한일 아내 정은숙이 남편을 보며 수줍음이 있다고 밝혔다.

26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기적의 습관'에서는 1981년 MBC 공채 탤런트로 데뷔, 드라마 '전원일기'에서 '복길이 엄마'로 활약한 김혜정이 출연했다.

이날 김혜정의 전원생활이 공개된 가운데, 그녀의 절친 정은숙이 방문했다.

두 사람은 함께 음식을 만들어 먹으며 대화를 이어갔다. 대화 도중 김혜정이 정은숙에게 "어때? 매력 있는 나한일 씨"라고 말했다.

이에 정은숙은 남편 나한일에 대해 "우리 신랑은 첫사랑이잖아"라면서 "30년 만에 다시 만난 거잖아. 지금도 우리 신랑한테 수줍음이 있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나한일은 정은숙과 재혼한 바 있다.

또한 정은숙은 "친구한테도 같이 나눴으면 좋겠는데"라고 했고, 김혜정은 "어디 없나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기적의 습관'에서 김혜정은 가족력이 있다고 밝혔다. 부계쪽으로 고혈압, 당뇨가 있다고 밝히면서 건강을 위한 습관 찾기에 나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