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이되어라' 정우연, '궁궐' 첫 출근..김혜옥과 인연[★밤TView]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1.01.26 20:04 / 조회 : 733
image
/사진= MBC 드라마 '밥이 되어라' 방송 화면


'밥이 되어라'에서 정우연이 한식집 '궁궐'에 첫 출근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밥이 되어라'에서는 고등학교를 졸업한 영신(정우연 분)이 직장에 첫 출근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세진(오영실 분)은 영신을 고급 의상실에 데리고 가 첫 출근 때 입을 양복을 사주며 "엄마가 있었다면 귀한 딸, 첫 출근하는데 대견하고 고마워서 이 정도 돈만 쓰셨을까"라며 친 딸처럼 대했다.

이튿날 첫 출근 준비를 하며 새 옷과 구두를 예쁘게 차려입은 영신은 경수(재희 분)앞에 섰고 경수는 "이렇게 보니 아가씨 다 됐네"라며 어린 영신의 모습을 떠올렸다.

이어 직장에 도착한 영신은 '궁궐' 사장 숙정(김혜옥 분)을 보고 "어디서 뵌 것 같다"며 구면임을 알렸다.

알고보니 숙정은 영신이 경수의 밥 집에 살 때 밥 집에 몇 번 들러 "너 누구니?"라고 물은 적 있었다.

숙정이 왜 경수의 밥집에 들렀는지, 밥 집에 산다는 영신에게 '왜 여기 사냐'고 물은 건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