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영화제 화제작 '밤빛', 3월 개봉 확정 [무비타이밍]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1.26 14:50 / 조회 : 615
image
/사진='밤빛' 포스터


부산국제영화제, 서울독립영화제 등에서 상영 및 수상하며 평단과 관객들의 뜨거운 주목을 받았던 영화제 화제작 '밤빛'이 오는 3월 개봉을 확정하고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밤빛'은 산속에서 홀로 살며 삶의 마지막 순간을 준비하던 희태(송재룡 분)가 아들 민상(지대한 분)과 처음으로 만나 함께 2박 3일을 동행하게 되면서 인생의 가장 아름다운 시간을 맞이하게 되는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한국 영화의 오늘-비전' 부문 상영작이며 제44회 서울독립영화제 열혈스태프상 수상(촬영감독 김보람), 제4회 울주세계산악영화제 국제 경쟁·넷팩 부문 초청 등 영화제 상영 당시 평단과 관객들의 뜨거운 호평을 받은 작품이다.

단편 '콘크리트'(2013) '랜드 위드아웃 피플'(2017)로 국내외 영화제에서 이목을 집중시켰던 김무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작품으로 '헤어진 이들과 헤어질 이들의 그리움에 대한 영화'라는 연출 의도 하에 아버지와 아들의 낯선 첫 동행을 놀라운 미쟝센으로 담아내 극장에서 만날 수 있는 최고의 아름다움을 선사하는 영화로 주목받았다.

산속에서 약초와 버섯을 채집해서 팔며 생활하면서 혼자가 익숙한 희태 역으로는 영화 '차인표' '힘을 내요, 미스터 리' '스윙키즈' 및 드라마 '카이로스' '머니게임' '미생' 등에 출연한 연기파 배우 송재룡이 맡아 눈빛, 표정, 몸짓만으로 모든 감정과 서사를 전달하며 관객들의 마음을 강렬하게 흔들 예정이다.

희태의 일상에 불쑥 찾아오게 된 민상 역의 지대한은 800:1의 경쟁률을 뚫고 '마이 리틀 히어로'의 주인공으로 발탁 및 제49회 백상예술대상 영화부문 남자신인연기상을 수상한 연기 신동으로, 영화 '밤빛'에서 송재룡과 불꽃 튀는 연기 케미를 선보인다.

개봉을 앞두고 공개한 티저 포스터는, 영상미로 극찬을 받은 작품답게 아름다운 산세의 절경을 그대로 담아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쏟아지는 별빛 아래 시선을 강탈하는 풍광을 함께 바라보고 있는 희태와 민상의 뒷모습은 처음 만나 동행하게 된 부자의 사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밤빛'은 3월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