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지역 상징과 ‘쿵쿵골!’ 새긴 유니크한 2021시즌 유니폼 발표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1.01.26 13:16 / 조회 : 391
image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대구FC가 DGB대구은행파크를 하늘빛으로 물들일 2021시즌 리그 유니폼을 공개했다.

대구가 키트 파트너인 골스튜디오와 함께 처음으로 선보인 2021시즌 리그 유니폼은 대구를 상징하는 감각적인 디자인을 비롯해 선수들이 최적의 경기력을 펼칠 수 있도록 기능적인 면까지 사로잡은 것이 특징이다.

홈 유니폼은 대구의 팀 컬러인 하늘색(SKY BLUE)을 바탕으로, 분지 지형을 이루는 산의 형태를 형상화한 DGB대구은행파크의 평면도와 측면도 상의 조형적 실루엣을 그래픽 패턴으로 시각화하여 홈 경기장의 상징적 요소를 유니폼에 담았다.

원정 유니폼에는 대구 서포터들의 상징적 응원문화인 ‘쿵쿵골!’의 실제 음향 파동을 시각적으로 표현한 ‘사운드 웨이브’ 그래픽이 디자인 요소로 들어갔다. 이는 선수들이 원정 경기 중에도 팬들의 함성을 가슴에 품고 경기에 임하라는 의도가 반영됐다. 또한, 대구 유적지에서 출토된 청동기 유물 중 제왕의 상징물이었던 간돌검의 이미지를 결합하여 대구의 스토리를 품은 디자인으로 완성되었다.

골스튜디오 관계자는 이번 시즌 대구 유니폼의 기능적인 측면에 대해 “선수들의 활동성을 최대한 확보하여 경기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유니폼으로 완성하기 위해, K리그 최초로 봉제선을 최소화한 FSP (Free Shoulder Panel) 공법이 적용되었다. 대구 선수들과 구단 측의 철저한 검증 과정을 거쳐 개발된 이번 시즌 유니폼을 통해, 대구가 올해 AFC 챔피언스리그와 K리그 정규시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는데 골스튜디오가 파트너로서 제 역할을 할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라고 설명했다.

대구의 2021시즌 리그 유니폼은 총 4종으로 필드 홈(HOME), 필드 어웨이(AWAY), 골키퍼 홈(HOME), 골키퍼 어웨이(AWAY)으로 나뉜다. 각 유니폼은 어센틱과 레플리카 두 가지 버전으로 발매되며, 어센틱 유니폼은 선수 지급용 유니폼과 동일한 기능성 원단, 그리고 레플리카 유니폼은 소비자들이 평상복으로 착용하기에 적합한 폴리에스테르 100% 원단을 사용하여 제작된다.

공개된 유니폼은 26일 정오부터 2월 14일 23시 59분까지 대구 온라인 스토어와 골스튜디오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프리오더(선주문)가 진행되며, 프리오더 참가 고객들에게는 10%의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여기에 더하여, 유니폼을 제외한 선수용 트레이닝 KIT들도 26일부터 대구 팀스토어(DGB대구은행파크)와 대구 동성로 골스튜디오 매장에서 선착순으로 한정 판매될 예정이다.

올해 AFC 챔피언스리그 플레이오프에 진출하는 대구는 2021시즌 ACL 유니폼 또한 추후 발표할 계획이다.

사진=대구FC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