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순이 단장-임호 감독' SBO 여자 연예인야구단 창단, 멤버는 누구?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1.01.26 13:11 / 조회 : 750
image
인순이 단장. /사진=스타뉴스 김창현 기자
image
임호. /사진=스타뉴스
한국연예인야구협회(SBO)가 여자 연예인 야구팀 창단과 리그 출범을 앞두고 26일 연예인 선수들을 대상으로 기초 훈련을 시작했다.

SBO는 "창단을 준비 중인 SBO 한스타 여자연예인야구단은 초대 단장으로 가수 인순이씨를 추대했다"면서 "다문화 가정을 비롯해 우리 사회의 어려움을 겪는 모든 이들과 야구를 통해 작은 즐거움을 나누며 자선 활동을 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SBO는 실제 야구를 경험하지 못한 여자 연예인들에게 문호를 개방하고 선수단을 구성하고 있다. 이를 위해 강원도 홍천에서 다문화 교육 기관인 해밀 학교를 운영하고 있는 ‘레전드’ 가수 인순이씨를 단장으로 영입했다.

또 SBO는 26일 서울 성수동 야구 전문 교습장 ‘플레이어 팩토리(감독 이경환)’에서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1차 신청 여자 연예인들을 대상으로 훈련을 실시한다.

초보 선수들 지도는 SBO 여자연예인야구단 임호 감독, 성대현 수석코치, 이경필(전 두산 투수), 김기무(배우, 전 한화 선수) 김환(아나운서) 성유빈(가수), 박진형(야신야덕 크리에이터) 등 코치진이 맡아 캐치볼과 송구, 수비 기본 자세 등을 가르친다.

1차 훈련에 참가하는 연예인은 가수 김양, 지세희, 쏘킴, 개그우먼겸 가수 박진주, 미스 인터콘티넨탈 출신 MC 겸 리포터 가정연, 모델이자 방송인 서진영, 아나운서 모델 김은비, 미스코리아 이정연 등 8명이다.

1차 훈련은 코로나 19 상황에서 인원을 제한하고 훈련 전 후 철저한 방역을 준수 하며 사회적 거리두기는 물론 마스크 착용 등 안전 가이드라인에 맞춰 진행된다.

SBO는 "국내 첫 SBO 여자 연예인 야구단은 30여명으로 구성되며, SBO 초대 총재인 정천식 블루인더스 대표가 사회 공헌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약속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