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한텐' 전수민 "♥김경진 내가 먼저 손잡았다" 고백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1.26 10:44 / 조회 : 518
image
/사진제공=SBS플러스


모델 전수민이 남편인 개그맨 김경진에게 먼저 스킨십을 했다고 고백했다.

26일 SBS플러스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방송되는 SBS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언니한테 말해도 돼'에는 전수민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8개월 차 신혼생활 중인 전수민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남편을 두 번째 만났을 때 내가 먼저 손을 잡았다"고 고백했다.

"김경진의 어떤 매력에 끌렸냐?"라는 질문에 전수민은 "남편이 매일 중국어를 공부하거나 피아노 치고 있는 영상을 보내줬는데 건강한 취미 생활을 하는 모습이 매력적이었다"고 말하며 김경진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하지만 전수민은 "막상 결혼하고 보니 남편은 취미 생활이 우선이라 나는 제 3자가 된 것 같다"고 고민을 토로해 언니들을 놀라게 했다. 결국 언니들은 김경진을 불러내 "아름다운 아내를 왜 외롭게 하냐"며 질타했고, 김경진은 언니들 앞에서 진땀을 뺐다는 후문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