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배, 그 립스틱' 로운, 원진아에 "뭐가 그렇게 미련이냐" 분노[별별TV]

여도경 인턴기자 / 입력 : 2021.01.25 21:53 / 조회 : 762
image
/사진=JTBC 월화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 방송화면 캡처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의 로운이 미련 가득한 원진아에게 분노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 마요'에서는 채현승(로운 분)이 양다리를 걸친 남자친구 이재신(이현욱 분)을 잊지 못하는 윤송아(원진아 분)와 대화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채현승은 우울해 하는 윤송아에게 "뭐가 그렇게 미련이 남는 건데요. 진짜 정리할 마음이 있기는 해요? 아님 기대하고 있는 건가. 아직까지 그 새끼가 선배 아직 안 버리는 걸 차마 못 버려서 그런 거 아니에요. 이렇게 미적대면 '나한테 다시 와 줄 수도 있다' 그렇게 생각해요?"라고 말했다.

윤송아는 "넌 세상 사는 게 그렇게 쉽니? 그러니까 아무리 남 얘기라도 그렇게 쉽게 말하지. 상처받은 사람이야 구덩이에 빠져서 허우적대든 말든, 갈기갈기 찢겨서 피칠갑이 되든 말든. 그래, 나 아직도 등신 미련 못 버려 허우적대고 있어. 그 나쁜 새끼 입에서 나온 말들 다 나 기만한 거 알면서 혹시나 나이지 않을까 혹시나 기대하고 있어. 네가 뭔데 왜 자꾸 난린데"라며 화를 냈다.

채현승은 "저도 그랬어요. 안 보이는 척했어요. 근데 끝은 버려졌어요. 상처? 받아요, 나도"라고 말한 뒤 자리를 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