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심' 정찬성 "강호동과 실제 싸우면, 내가 죽는다"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1.25 21:21 / 조회 : 826
image
/사진='강호동의 밥심' 방송 화면


종합 격투기 선수 정찬성이 천하장사 출신 강호동 앞에서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강호동의 밥심'에서는 정찬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 남창희는 정찬성의 등장에 "정찬성 선수가 강 사장님(강호동) 20초면 못 걷게 만들 수 있다고?"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에 정찬성은 "격투기 룰이면 그럴 수 있는데, (현실) 싸움은 내가 죽는다"고 말했고, 강호동은 웃으며 손사래를 쳤다.

그러자 정찬성은 "격투기 팬들이 너무 오해하셔서 직접 사과하려고 나왔다"며 고개를 숙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