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유정, 갑작스러운 사망 비보..향년 26세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1.01.25 12:37 / 조회 : 2439
image
/사진제공=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배우 송유정이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향년 26세.

25일 소속사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송유정이 지난 23일 사망했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빈소는 서울의료원 강남분원 장례식장 3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5일 오후 1시 30분에 엄수된다.

송유정은 화장품 브랜드 모델로 발탁되며 연예계에 데뷔 2013년 드라마 '황금무지개', '소원을 말해봐' '학교 2017' 등에 출연하며 연기자로서 입지를 다졌다.

특히 광고계에서 인지도가 높아 커피, 화장품, 아이스크림 브랜드 등의 CF 모델로 활약했다. 또 오반, 니브 등 여러 가수의 뮤직비디오에도 출연하며 다방면으로 활동했다.

지난 2019년에는 배우 송강호, 가수 비 등이 소속된 소속사인 써브라임 아티스트와 전속계약을 맺고 새로운 도약을 앞두고 있었으나, 갑작스러운 비보가 전해져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