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그앙 리뷰] ‘원톱’ 황의조 첫 멀티골, 전반 11분만에 앙제전 2-0 리드… 시즌 5호골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1.01.24 21:14 / 조회 : 483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황의조(지롱댕 보르도가 원톱으로 복귀 이후 골 감각까지 물 오르고 있다.

황의조는 24일 오후 9시(한국시간) 프랑스 스타드 마트무 아틀란티크에서 열린 앙제와 2020/2021 리그앙 21라운드 홈 경기 원톱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그는 경기 시작 8분 만에 선제골을 넣었다. 측면에서 온 낮은 크로스가 상대 수비에게 막혀 경합 과정이 일어났다. 이 과정에서 볼이 흘러나왔고, 황의조는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앙제 골망을 흔들었다.

3분 뒤 다시 골 행진이 시작됐다. 황의조는 후방에서 온 침투패스를 받아 상대 수비 한 명을 제친 후 일대일 기회에서 침착하게 슈팅으로 마무리 지었다. 올 시즌 첫 멀티골이다.

이로써 황의조는 앙제전에서 시즌 4, 5호골을 기록하며 후반기 상승세를 타고 있다. 현재 보르도가 2-0으로 앞서 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