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스타트업'→'1박', 예상치 못한 과분한 사랑..감사할 따름" [화보]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1.23 08:21 / 조회 : 3672
image
김선호 /사진제공=앳스타일


배우 김선호가 예상치 못한 엄청난 사랑에 대해 과분하게 느껴졌지만 감사할 따름이라고 밝혔다.

23일 매거진 앳스타일은 김선호의 화보를 공개했다. 캐주얼한 분위기에서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 김선호는 촬영 내내 프로페셔널한 포즈와 젠틀한 애티튜드로 스태프들의 찬사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image
김선호 /사진제공=앳스타일


드라마 '스타트업'의 한지평 역으로 데뷔 4년 만에 단숨에 대세 중의 대세 배우로 떠오른 김선호. 재력, 능력, 외모 모든 걸 다 갖췄지만 오로지 수지(달미 역) 한정 우직한 사랑을 보여주는 한지평의 면모에 대한민국 여심은 반응했고, 김선호의 SNS 팔로워 수는 '스타트업' 방영 시점부터 현재까지 400만 명이 증가했다.

이에 대해 김선호는 "'스타트업' 방영 중 처음 광고 촬영을 하면서 조금씩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시고 찾아주셔서 감사할 따름이다"라며 폭발적인 인기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image
김선호 /사진제공=앳스타일


2020년 한 해, 한지평 캐릭터 말고도 첫 고정 출연 예능 KBS 2TV 예능프로그램 '1박 2일 시즌 4'에서 예뽀(예능 뽀시래기)라는 애칭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김선호는 "2020년은 정말 선물 같았던 해다. '1박 2일'부터 '스타트업'까지 좋은 사람들을 얻게 됐다"며 "예상치 못하게 받게 된 엄청난 사랑이 과분하게 느껴지기도 했지만 주위 분들이 날 얼마나 응원하고 있는지 다시 한번 깨달을 수 있는 소중한 순간이었다"고 소회를 전했다.

'스타트업'에 깜짝 출연해 화제가 된 문세윤에 대해 "오충환 감독님이 Comedy TV '맛있는 녀석들' 팬이셔서 세윤 형한테 카메오 출연을 부탁하게 됐다. 흔쾌히 출연해 줘 너무 고마웠고 덕분에 더 재밌는 장면이 만들어질 수 있었던 것 같다"며 "'1박 2일' 멤버들이 이렇게 가족같이 돈독해 질지 몰랐다. 멤버들과 가능한한 오래 함께 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김선호는 소처럼 일한다 해 팬들 사이에서 '소서노'로 불릴 정도로 현재 공연 중인 연극 '얼음'을 비롯해 광고, 화보 등으로 열일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