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현 "살 수 있는 원동력" 논란 이후 반년 만에 SNS 복귀[전문][스타IN★]

이정호 기자 / 입력 : 2021.01.20 15:04 / 조회 : 2033
image
설현/사진=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겸 배우 설현이 7개월 만에 SNS를 업로드했다.

설현은 20일 인스타그램에 드라마 '낮과 밤' 촬영 중 촬영한 여러 장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설현이 SNS에 게시물을 게재한 것은 지난해 7월 이후 약 6개월 만이다.

설현은 "작년 봄에 촬영을 시작해 19일 마지막 방송이 끝났다"며 "'낮과 밤'은 제게 여러모로 의미가 남다른 작품이다. 이 작품이 없었더만 과연 이 시간을 어떻게 보냈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고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어 "씩씩하고 용감한 공혜원을 연기하고 있어서 다행이라 생각할 만큼, 이 드라마와 혜원이는 제게 큰 힘이 됐고, 살 수 있는 원동력이 됐다"고 덧붙었다. 설현은 무사히 촬영을 마친 원동력으로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를 꼽으며 감사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한편 설현은 지난 19일 종영한 케이블채널 tvN 드라마 '낮과 밤'에서 공혜원 역으로 분했다.

image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다음은 설현이 인스타그램에 남긴 글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드라마 '낮과 밤'에서 공혜원 역을 맡았던 김설현입니다.

작년 봄에 촬영을 시작해 오늘로써 마지막 방송이 끝났네요..

'낮과 밤'은 저에게 여러모로 의미가 남다른 작품입니다. 이 작품이 없었다면 과연 이 시간을 어떻게 보냈을까 하는 생각이 들어요.

씩씩하고 용감한 공혜원을 연기하고 있어서 다행이라 생각할 만큼, 이 드라마와 혜원이는 저에게 큰 힘이 됐고 살 수 있는 원동력이 됐습니다.

촬영장으로 향하는 아침마다 함께 고생하는 분들을 위해 매 순간 최선을 다하자고 마음을 굳게 먹고 정말 열심히 했습니다.

제가 이렇게 무사히 촬영을 마칠 수 있었던 건 항상 저를 이끌어주시고, 기다려주시고, 감싸주시던 선배님들, 동료분들, 작가님, 감독님들과 모든 스태프분들 그리고 항상 곁에서 챙겨준 혜원팀 덕분입니다.

많은 것을 느끼고 배울 수 있었고, 무엇보다 따뜻한 현장이었어요. 이 글을 빌려 다시 한번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이 작품을 처음 만난 건 작년 이맘때쯤이었어요. 자그마치 1년이라는 시간을 함께했네요. 그동안 작품 안에서 고군분투한 혜원이에게 고생했다고 말해주고 싶습니다.

모두가 도정우 팀장님을 범인이라 의심할 때 혜원이만이 흔들림 없이 도정우 팀장을 믿었고, 그게 진실이라 밝혀질 때까지 굉장히 오랜 시간이 걸렸어요. 어쩌면 누군가는 혜원이의 행동을 이해하지 못한다 할지라도..저는 혜원이의 그런 믿음을 자랑하고 싶습니다. 그리고 끝까지 혜원이를 응원하겠습니다.

그동안 드라마 '낮과 밤'과 공혜원을 사랑해 주신 모든 분들 정말 감사합니다.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올 한해 무탈하고 건강하세요!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