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갓신선’ 론칭 100일, 분위기 ↑

채준 기자 / 입력 : 2021.01.20 11:56 / 조회 : 308
image
/사진제공=위메프


위메프가 ‘품질’을 바탕으로 신선식품 시장에서 입지를 다지고 있다.

위메프는 신선식품 현지 직배송 서비스 ‘갓신선’ 오픈 100일 만에 재구매율이 36.7%를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최근 한 달간 매출은 서비스 오픈 첫 달과 비교해 73.4% 늘었다.

지난해 10월 첫선을 보인 ‘갓신선’은 생산자와 소비자를 직접 연결해 주는 신선식품 품질 강화 프로젝트다. 불필요한 유통 과정을 최소화함에 따라 최상의 신선함은 물론 합리적인 가격으로 신선식품을 제공한다.

고객 만족도를 객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지표인 반품률은 0.01%로 집계됐다. ‘갓신선’은 오픈 당시 ‘100% 환불 보장’ 조건을 내걸었다. 품질 불만족은 물론 ‘맛없음’ 같은 주관적인 사유도 불문하고 고객이 만족하지 못하면 환불 접수를 받는 것. 0%에 가까운 반품률을 기록, 품질에 대한 자신감을 고객들에게 인정받은 셈이다.

위메프 신선식품팀 김범석 팀장은 “눈으로 상품을 직접 확인할 수 없는 온라인 신선식품 시장에서 구매 결정을 위한 가장 중요한 요소는 한결같은 품질의 상품을 선보이는 것”이라며 “갓신선으로 품질, 신선도, 가격경쟁력까지 모두 갖춰 온라인에서도 믿고 살 수 있는 신선식품을 만드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