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사랑 투유' 노현희 "이혼 후 악플·루머..극단적 선택도"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1.01.19 12:06 / 조회 : 464
image
/사진=TV조선 '내사랑 투유' 방송화면


배우 노현희가 루머로 힘들었던 시간을 떠올리며 눈물을 흘렸다.

노현희는 19일 오전 방송된 TV조선 인생 음악 토크쇼 '내사랑 투유'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악플의 시작이 이혼이었던 것 같다"며 마음 고생을 토로했다.

그는 "전 남편과 이혼 후 처음에는 나만 너무 욕을 먹으니까 너무 힘들었다. 연예인들이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는 소식이 들리면 주변에서도 나를 걱정하더라"고 털어놨다.

이혼 후 쏟아진 악플과 비난, 불임 등의 루머가 노현희를 더욱 괴롭혔다고. 노현희는 "전 남편과 결혼생활을 할 때도 '불임' '남편을 힘들게 한다' '노현희는 붕대를 감고 산다' 등 있지도 않는 말들이 퍼지다 보니 세상의 욕을 혼자 다 먹어야 했다"고 말했다.

이 때문에 노현희는 극심한 대인기피증을 겪고 극단적 선택을 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그는 "세상 욕을 혼자 다 먹어야 했다. 너무 힘들어서 수면제를 마셔보기도 했는데 멀쩡했다. 삼켜지지 않고 입 안에 남아 있더라"고 고백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