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리나 "배윤정, 살쪘다고 속상해하지만.. 내 눈엔 예뻐"[스타IN★]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1.01.19 11:33 / 조회 : 552
image
/사진=채리나 인스타그램


가수 채리나가 지인들과 행복한 시간을 공개했다.

채리나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동생들 밥 사 주면서 세상 즐거워하는 이 오빠. 귀엽다 진짜"라고 적었다.

이어 "제주도에서 올라온 사랑스러운 울 제아. 임신해서 살 많이 쪘다고 속상해 하지만 그래도 내 눈엔 맨날 이쁜 울 윤정이. 그대들 만나면 항상 행복해요"라며 지인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는 채리나 김우리 배윤정 제아가 한데 모여 웃고 있다.

한편 채리나는 2016년 야구선수 출신 박용근과 결혼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