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료들 투표로 주장 된 홍정호, 전북 김상식 감독의 기대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1.01.14 16:18 / 조회 : 815
image
(왼쪽부터) 최영준, 홍정호, 이용. /사진=전북 현대 제공
전북 현대 수비진의 리더 홍정호(32)가 올 시즌 주장으로 선임됐다.

14일 전북 현대는 "홍정호에게 캡틴 자리를 맡기고 이용, 최영준을 부주장으로 선임해 올 그라운드 안팎에서 선수단과 코칭스탭, 팬 등의 가교 역할을 맡겼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 임대 신분으로 전북 유니폼을 입은 홍정호는 입단 첫 해부터 팀이 우승을 차지하는데 결정적 역할을 해냈다. 이어 지난해 완전 이적과 함께 K리그1 4연패에 기여했다.

홍정호는 K리그 최고의 중앙 수비수 중 한 명으로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 12일 그는 남해 전지 훈련지에서 열린 선수단 전체 투표에서 압도적인 지지를 받으며 올 시즌 전북의 캡틴으로 뽑혔다.

전북은 "선수단 사이에서 선,후배 가교 역할을 잘 해왔고 그라운드에서 최고의 기량을 선보이며 팀이 승리하는데 기여를 하는 선수"라면서 주장 선임 배경을 설명했다.

부주장으로 선임된 이용은 팀 내 최고참으로서 후배들을 잘 이끌며 코칭스태프와 가교 역할을 할 전망이다. 또 올 시즌 임대 생활을 마치고 복귀한 최영준은 팀 중고참으로서 역시 후배들을 잘 이끌 예정이다.

주장을 맡게 된 홍정호는 "선수들의 지지를 받아 캡틴이 된 만큼 선,후배들이 그라운드에서 더욱 힘을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전북 현대 주장 완장의 무게를 잘 이겨내 올 시즌 K리그1 5연패 및 ACL우승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상식 감독은 "주장 홍정호는 게임 때나 훈련 때 선수들 사이에서 중심 역할을 잘해주고 있다”며 "선수들이 직접 선출한 만큼 전북의 캡틴으로 잘 해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