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강, 만찢남의 겸손함 "'스위트홈' 이후 쏟아지는 관심과 ♥, 얼떨떨" [화보]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1.14 13:44 / 조회 : 1846
image
송강 /사진제공=엘르


배우 송강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으로 쏟아지는 관심과 사랑에 얼떨떨하다고 밝혔다.

14일 매거진 엘르 측은 송강의 더블 커버를 공개했다. 송강이 패션 매거진의 커버를 장식하는 것은 데뷔 이후 최초다. 뛰어난 비주얼과 성실함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만큼 송강은 촬영장에서도 긴장하지 않고 자연스럽게 분위기를 이끌었다.

image
송강 /사진제공=엘르


송강은 지난해 12월 18일 공개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으로 배우로서 입지를 다시 한 번 공고하게 다졌다. 그는 쏟아지는 관심과 사랑에 "아직 모든 상황이 얼떨떨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음악까지 입혀진 완성된 상태에서 보고 싶어서 가편집본도 일부러 보지 않았다. 공개되자마자 정주행을 했는데 정말 좋더라. 매일 같이 시리즈를 보고 또 보고 있다"라며 작품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좋아하면 울리는 시즌2' 촬영을 마치고 현재 드라마 '나빌레라'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송강은 "모두에게 현장이 일터가 아닌 즐거운 장소가 됐으면 좋겠다는 마음이 크다. 친해지면 장난도 곧잘 치지만 촬영이 시작되면 폐를 끼치지 않고자 집중하는 편"이라며 진지한 면모를 보였다.

image
송강 /사진제공=엘르


또 스스로 생각하는 '스위트홈' 같이 편안한 곳은 어떤 장소일지를 묻는 질문에는 "자연에 둘러싸인 곳. 그런 장소에서 책도 읽고 이런저런 생각을 하면서 조용히 시간을 보내면 좋을 것 같다"고 답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