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김남희, 언어영역 포기→1문제 틀린 '멘사 위엄'..9단계 탈락[종합]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1.01.14 09:45 / 조회 : 940
image
김남희 아나운서가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출연한 모습./사진=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방송 화면 캡처


김남희 아나운서가 '대한외국인'에서 아이큐 156의 멘사 출신의 매력을 한껏 뽐냈지만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한국에서 가장 많은 성씨인 '김 씨'들이 모인 '김가네 사람들' 특집으로 SS501 김규종, 개그맨 김철민, 아나운서 김주희, 아나운서 김남희가 '김 씨' 대표로 출연해 외국인 10명과 퀴즈 대결에 나섰다.

이날 김남희 아나운서는 멘사 출신 아나운서로 아이큐 156으로 소개돼 이목을 끌었다. 이어 자신을 소개하는 자리에서 "특이한 김 씨, 영변 김 씨다. 원래 탁씨인데, 할아버지가 6.25 때 내려오면서 개명을 하셨다"고 밝혔다.

김남희 아나운서는 수능 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그는 "제가 이과에요. 언어영역을 공부를 안 했어요. 그런데 수능에서 한 문제 틀렸어요"라고 밝혀 출연자들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이후 김남희 아나운서는 외국인과 초성퀴즈 대결에 나섰다. 그녀는 대결을 펼칠 외국인들의 기선 제압을 위한 자기 자랑에서 "잘 모르겠는데, 사람들이 다들, 머리 좋아보인다고 하니까"라고 했다. 또 "주어졌을 때 빨리빨리 생각이 잘 나는 것 같아요"라고 했고, "멘사는 한 번에 됐다"고 언급했다.

이어 김남희 아나운서는 앞서 '대한외국인'에 멘사 출신 박신영이 4단계, 하연주가 5단계까지 갔었다는 말에 자신의 목표를 변경하기도 했다. 그는 "목표치를 낮출까봐요. 원래 10단계였거든요, 1층만 일단 넘겼으면 좋겠어요"라고 했다.

김남희 아나운서는 1, 2단계는 쉽게 통과했다. 3단계에서는 안젤리나 다닐로바의 오답에 힌트를 얻어 정답을 맞히고 4단계에 진출했다. 한 차례 위기를 모면한 김남희는 6단계에서 어려움을 겪기도 했지만, 다음 단계로 진출했다.

김남희 아나운서는 9단계에 진출해 에바와 맞닥뜨렸다. 연말정산 관련 퀴즈로 '신용카드 ㅅㄷ ㄱㅈㅇ 계산하기' 연말정산 예상 세액 계산하기' '3개년 추이 및 항목별 ㅈㅅ 팁 보기'였다. 김남희 아나운서가 감을 못 잡는 가운데, 에바가 "소득 공제액" "절세"라고 말하면서 정답을 맞혔다. 9단계에서 탈락한 김남희였지만, 지금까지 멘사 출신 출연자 중 가장 높은 단계까지 진출했다.

김남희 아나운서는 9단계 탈락에 아쉬워 했지만, 이날 다양한 리액션과 재치 있는 입담으로 '대한외국인'에서 매력을 한껏 뽐냈다.

한편, 이날 '대한외국인'에서는 대한외국인 팀이 우승을 차지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